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 커뮤니티> 공지사항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하기 화면인쇄

공지사항

제3회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 '국내경쟁' 본선진출작품 발표

2018-07-06

작성자영화제관리자

조회2506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는 총 100개국에서 2,330편의 영화가 출품됐고 그 가운데 최종 예심을 거쳐

국내 21편(19세 이하 10편, 24세 이하 11편), 국외 21편(19세 이하 10편, 24세 이하 11편)이 선정됐습니다.

예선 심사평은 다음과 같습니다.

-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는 총 100개국에서 2,330편의 영화가 출품됐고 그 가운데 최종 예심을 거쳐 국내 21편(19세 이하 10편, 24세 이하 11편), 국외 21편(19세 이하 10편, 24세 이하 11편)이 선정됐습니다. 심사위원들은 영화를 통해 국내외 청소년과 청년 세대가 현재 가장 치열하게 고민하는 주제가 무엇인지를 읽을 수 있었고 그들의 예민하고 풍부한 감수성의 결을 얼마간 감지할 수 있었기에 심사의 시간은 더없이 귀한 경험의 시간이었습니다.

국내 작품들의 경우 기성의 영화 문법에 가까이 서 있는 듯 보이는 경우 보다는 상대적으로 덜 정제돼 있더라도 자신만의 문제의식을 끝까지 관철시켜보거나 재기 넘치는 설정으로 호쾌하게 난관을 돌파한 작품에 더 많은 지지를 보냈습니다.

영화 만들기에 관한 영화, 또래 혹은 집단 내의 따돌림, 성정체성 혹은 자신의 신체적, 내적 변화에 대한 자기 고민을 주제로 한 작품들이 여럿 등장했지만 눈길을 끌 만한 영화를 많이 발견하지 못한 건 아쉬움으로 남습니다. 해외 작품들은 놀라운 만듦새로 심사위원들을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국내 작품들과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장르적 실험이 과감했고 다양했습니다.

국내외를 막론하고 청소년의 정치 참여, 장애, 인권 등 정치, 사회적으로 첨예한 이슈에 관심을 보인 작품이 눈에 띄었습니다. 그런 작품들은 직접적이고 실증적인 방법론을 취하거나 풍자와 해학의 방식으로 풀어내기도 했습니다.

심사위원들은 청소년, 청년 세대가 직면한 갖가지 폭력들, 이를테면 가정과 학교 내의 갈등, 지역적, 국제적 차원의 투쟁 등을 주시해야 한다고 느꼈습니다. 그와 동시에 영화가 세상에 만연한 폭력의 양태를 반영하는 하나의 방편일 수는 있지만 그와 별개로 폭력을 다루는 영화의 방식이 지나치게 폭력적이지는 않은지를 고민하게 됐습니다. 성적 지향을 둘러싼 청소년, 청년 세대의 진솔한 고민 못지않게 이 세대의 연애, 성애, 사랑의 형태를 보다 진취적으로 다루는 작품을 만나고 싶다는 마음 또한 전하는 바입니다. 마지막으로 출품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2018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 예심 심사위원 일동

 

< 본선 진출작품 결과>

 

? [UNDER 19] 본선 진출작(국문제목 / 영문제목 / 감독 / 년도)

1. B틀어주세요 / B twisted / 현수민 / 대한민국 / 2017

2. Sink / 하영재, 이봄, 강주비, 최승우 / 대한민국 / 2017

3. 겟 잇 뷰티 / Get it beauty / 이예승 / 대한민국 / 2018

4. 철수 / 박지훈 / 대한민국 / 2017

5. 섬 / ISLAND / 황정욱 / 대한민국 / 2017

6. 수연 / Su-yeon / 임시연 / 대한민국 / 2017

7. 아빠, 꼭 나아야 해 / Daddy, please get better / 고재연 / 대한민국 / 2017

8. 덫 / Trap / 백소윤 / 대한민국 / 2017

9. 갈대아빠 / Reed father / 김예원 / 대한민국 / 2017

10. 4242 / Sara Eustaquio / 포르투갈 / 2016

11. ASTRONAUT / Kate Carlin / 미국 / 2018

12. CREDIT 1 / David Murillo / 칠레 / 2017

13. My clayey conception / Zanyar Muhammadineko / 이란 / 2017

14. A Play / Zyab Qamo / 이라크 / 2017

15. The Line of Dragons / Ryan Sebastian / 인도네시아 / 2018

16. We're Writing A Book / Jaime Morados / 필리핀 / 2018

17. Growing Pains / Nathan Xia / 미국 / 2018

18. Am I pretty enough? / Ida Langrind / 노르웨이 / 2018

19. The group of idleness / Anna jakubowska / 폴란드 / 2018

 

? [UNDER 24] 본선 진출작(국문제목 / 영문제목 / 감독 / 년도)

1. 7318 / A bad day / 윤소영 / 대한민국 / 2017

2. 금희 / Geum-hee / 김소정 / 대한민국 / 2018

3. 러브 콤플렉스 / Love Complex / 은정현 / 대한민국 / 2018

4. 마이네임이즈 / My name is / 한정길 / 대한민국 / 2017

5. 학교가기 싫은 날 / The Day I hate to go to school / 김수정 / 대한민국 / 2017

6. 보강촬영 / Film again / 임현희 / 대한민국 / 2018

7. 사마리아 / Samaria/ 노혜지, 신지수, 최유정, 이정향 / 대한민국 / 2017

8. 소설가 정연씨의 일일 / The Ordinary Day / 구나현 / 대한민국 / 2017

9. 언프리티 영미 / Unpretty young me / 이영미 / 대한민국 / 2018

10. 잠에서 깨어, 나는 날 / Byung, Jin / 이상훈 / 대한민국 / 2018

11. 지문 / 박상혁 / 대한민국 / 2017

12. 복숭아의 꿈 / About Peach / 양수인 / 대한민국 / 2018

13. A Dream / Ghadeer Mohamed / 바레인 / 2018

14. Colour Cage / Daniel Reascos / 에콰도르 / 2017

15. LOSER / Sawita Siltrakul / 태국 / 2017

16. Maid_Lisa / SO KA-LOK / 홍콩 / 2018

17. The Chant Of The Rocks / Tatiana Cantalejo / 브라질 / 2017

18. Reminiscence / Lee Dong Sheng / 싱가폴 / 2018

19. The blue hands / Alexandra Anokhina / 러시아 / 2018

20. Gone Astray / Mabel Ye / 미국

21. Wish / Liu,Ting-An / 대만 / 2017

22. God's Acre / Pablo Adiego / 스페인 / 2017

 

이전글 제3회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 <영화캠프> 참가자 모집
다음글 제3회 안양국제청소년영화제 자원활동가 모집기간 연장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평균 4.1점 /19명 참여]
평가